어리버리 항해일기 영문판

작성자
easysailing
작성일
2022-12-30 22:34
조회
24

스키퍼 매뉴얼 게시판을 찾아 주시는 독자님들 안녕하세요?

뉴스레터로 15개의 이야기 발송이 마무리 된 어리버리 항해일기를 영문으로 번역중입니다.
저자와 번역자가 같은 탓도 있겠지만글이 단순해서 번역 속도가 빠르네요. 

세일링 요트 여행기 수요가 많은 영어권 독자들을 대상으로 책을 내 보는 일에 도전해 보려고 시작했어요.
실패하더라도 한국어를 못하는 친구들에게 항해담을 들려줄 수 있으니 좋고, 무엇보다 번역을 하며 또 한번 낄낄거리고 있네요. 어리버리 세일러 둘은 다시 읽어도 정말 대책이 없는 것 같습니다. 내년엔 이 판토찌들이 좀더 각성해서 덜 힘들고 덜 드라마틱한 항해를 할 수 있길...

번역하며 글을 다듬기 때문인지, 남의 언어로 옮기는 글에 무리한 개그 욕구가 억압되어서인지는 모르겠으나, 둘 다 읽어 본 사람이 영문판이 훨씬 잘 읽히고 재미있다고 하네요.
쉬운 영어로 쓰여 있으니 관심 있으신 독자님들은 아래 링크에서 읽어보세요!

https://www.easysailing.kr/bumbling/

전체 0

전체 47
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
공지사항
스키퍼 매뉴얼 본문 관련 내용 비공개 전환 (2)
easysailing | 2023.01.13 | 추천 1 | 조회 25
easysailing 2023.01.13 1 25
공지사항
어리버리 항해일기 영문판
easysailing | 2022.12.30 | 추천 0 | 조회 24
easysailing 2022.12.30 0 24
공지사항
스키퍼 매뉴얼 뉴스레터 (2)
easysailing | 2022.06.27 | 추천 1 | 조회 245
easysailing 2022.06.27 1 245
37
양심을 알아야지요? (1)
배도르스(영철) | 2023.01.15 | 추천 0 | 조회 21
배도르스(영철) 2023.01.15 0 21
36
항상 잘 읽고 있어요.^^ (1)
배도르스(영철) | 2022.12.25 | 추천 0 | 조회 31
배도르스(영철) 2022.12.25 0 31
35
메리와 데이브의 항해기(링크)
easysailing | 2022.12.14 | 추천 0 | 조회 32
easysailing 2022.12.14 0 32
34
수줍은 구독자입니다.
einemuse | 2022.11.13 | 추천 1 | 조회 75
einemuse 2022.11.13 1 75
Re:수줍은 구독자입니다.
easysailing | 2022.11.18 | 추천 2 | 조회 56
easysailing 2022.11.18 2 56
33
해변에서 낚시 중인 선주
easysailing | 2022.10.08 | 추천 0 | 조회 91
easysailing 2022.10.08 0 91
32
어리버리 항해일기의 스포일러 같지만
easysailing | 2022.09.19 | 추천 2 | 조회 84
easysailing 2022.09.19 2 84
31
매일매일 안개, Neah bay (2)
easysailing | 2022.09.05 | 추천 1 | 조회 100
easysailing 2022.09.05 1 100
30
매일매일 안개, Neah bay
easysailing | 2022.09.05 | 추천 0 | 조회 106
easysailing 2022.09.05 0 106
29
시티 피어의 석양
easysailing | 2022.08.28 | 추천 0 | 조회 123
easysailing 2022.08.28 0 123
28
포트 앤젤레스에서 (1)
easysailing | 2022.08.22 | 추천 0 | 조회 139
easysailing 2022.08.22 0 139

© 2023 easysailing.kr  All Rights Reserved.